에피소드

한반도에 5만 년 전 생성된 운석 충돌구가 있다!

<KISTI의 과학향기> 제3604호   2020년 12월 21일
한반도에서도 처음으로 운석 충돌로 만들어진 분지를 발견해 화제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국토지질연구본부 지질연구센터 연구팀은 경남 합천 적중·초계면 일원 분지가 운석 충돌로 5만년 전 생성된 운석 충돌구임을 밝혀냈다. 이번 발견으로 적중·초계 분지는 동아시아 지역에서 2010년 중국 ‘슈엔 운석 충돌구’ 발견 이후 2번째 운석 충돌구로 인정됐다.
 
적중·초계 분지는 한반도 남동쪽에 위치한 7㎞ 지름의 그릇 모양 지형으로 그동안 운석 충돌 흔적이 여러 차례 발견됐으나, 직접적인 증거를 찾지 못하고 있었다. 연구팀은 지난 1월부터 적중·초계 분지의 퇴적층을 분석해 운석 충돌에 의한 고유한 충격파로 만들어진 미시적 광물 변형 증거(평면 변형 구조)와 거시적 암석 변형 증거(원뿔형 암석 구조)를 찾아냈다.
 
호수 퇴적층에서 발견된 숯의 탄소 연대를 측정한 결과 운석 충돌은 약 5만 년 전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풍화 작용 등을 고려해 당시 운석 충돌구 지름을 4㎞로 가정하면 지름 200m 정도의 운석이 떨어진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곤드와나 리서치'(Gondwana Research) 지난 8일 온라인판에 실렸다.
평가하기
  • 별4점
쿠키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이거나 브라우저 설정에서 쿠키를 사용하지 않음으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 사이트의 일부 기능(로그인 등)을 이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